• 서울
    미세먼지
    B
  • 경기
    미세먼지
    B
  • 인천
    미세먼지
    B
  • 광주
    미세먼지
    B
  • 대전
    미세먼지
    B
  • 대구
    미세먼지
    B
  • 울산
    미세먼지
    B
  • 부산
    미세먼지
    B
  • 강원
    미세먼지
    B
  • 충북
    미세먼지
    B
  • 충남
    미세먼지
    B
  • 전북
    미세먼지
    B
  • 전남
    미세먼지
    B
  • 경북
    미세먼지
    B
  • 경남
    미세먼지
    B
  • 제주
    미세먼지
    B
  • 세종
    미세먼지
    B
[이슈인터뷰] "동절기 백신 추가접종 독려해야"
[이슈인터뷰] "동절기 백신 추가접종 독려해야"
  • 송태웅 기자
  • 승인 2022.11.29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오미크론 변이 감염이
다시 확산할 기미가 보이면서
정부가 동절기 백신 추가접종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습니다.

김우석 포항시 의사회장을 만나
백신 추가 접종이 왜 필요한 지 들어봤습니다.

[기사내용]
[기사내용]

[김우석 회장 / 포항시 의사회]

Q1. 백신에 대한 불신·불안으로 참여 저조…접종 효과와 필요성?

A1. 원래 백신은 크게 효과를 두 가지로 볼 수 있습니다. 하나는 걸리지 않는 것인데, 백신을 맞으면 안 걸리겠다 하는 그런 인식과 또 하나는 중증화로 가는 것을 막는 것입니다. 실제로 백신은 기존에 지난 2년간 했었을 때 맞더라도 걸릴 수 있다는 것 그 자체는 시민들이 어느 정도 알고 있는데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백신이 중증화로 가는 것을 막는게 상당히 중요합니다. 그래서 이러한 경우 3차 백신까지 맞았을 때는 중증화로 가는 것이 17배, 2차까지 맞은 분들은 3배 정도로 그 차이가 상당히 많이 납니다. 중증화를 막는 것은 우리가 충분한 효과를 얻는 겁니다. 특히 어르신들은 그런 의미에서 반드시 맞는게 중요하다 이렇게 말할 수 있겠습니다.  


Q2. 백신 접종률 높일 수 있는 방법?

A2. 이것이 어떤 장점이 있는가를 시민에게 홍보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시민들은 현재 맞는 것이 효과가 떨어진다고 생각하시고 진짜 중요한 장점 즉 중증화를 막는다는 생각을 못하거나 알지 못하는 경우, 간과하시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걸 집중적으로 홍보함으로써 백신 접종률을 높이는 방법이 있어야 할 것입니다. 그 외에는 나머지 접종을 할 때 편의성, 시민들이 가까이 오는 것이 힘들어서 쉽게 맞지 않는다거나 맞을 수가 없다거나 이런 편의성을 높이는 부분에 것이 중요한데 실제 정부가 많은 노력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간담회를 개최한다거나 보건소에서 1대1 면담을 한다거나 보건소에서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예약 상담처를 설치한다거나 하는 것을 실행하고 있기 때문에 그런데 이것을 실제 생활에서 접하다보면 모르시는 분들이 많더라고요. 그래서 이러한 부분까지도 홍보하는 역할이 앞으로 중요합니다.


Q3. 백신 접종을 집중적으로 독려해야 할 대상?

A3. 가장 중요한 것은 노약자 어르신분들입니다. 면역성이 낮은 분들이 훨씬 치사율이 높고 젊은 분들에게는 치사율이 좀 많이 낮은 걸로 되어 있기 때문에 중증화율을 낮춘다는 것이 되게 중요하지 않습니까 그런데 특히 중증화율을 가장 많이 가지는 분이 노약자분들입니다. 그래서 일단 60세 이상이 되신 분들은 아무래도 맞는 것이 가장 좋다 젊은 분들 보다는 이렇게 말씀드릴 수 있겠습니다.


Q4. '독감'·'코로나19' 백신 동시접종 가능한지?

A4. 정부에서 많은 홍보로 이야기를 합니다만 동시에 접종은 가능하다고 되어 있습니다. 물론 거기에 대한 기본적 자료라든가 추가 연구 자료는 충분히 확보돼 있는 건 아닙니다만 현재까지 나와있는 자료에 의하면 합병증이라거나 나머지 문제가 특별히 없이 추가 접종은 충분히 가능하고 그리고 하나를 맞고 난 다음에 특별한 다른 열이 난다거나 부작용이 없다면 곧이어 바로 맞는 것도 가능하다 이렇게 이해하시면 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